PUREAV by BELKIN HD코리아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HDKOREA with PUREAV,BELKIN,TRUEAV,CABSTONE,CLICKTRONIC 오디오앤케이블
HDKOREA HD코리아










HD코리아, 벨킨 PUREAV 케이블 시리즈 국내 출시
관리자  2006-07-08 23:35:39  |  hit : 3,000

2006년01월24일-- HD코리아(대표 표일웅, www.hdkorea.com)는 미국 BELKIN사 PUREAV부문의 한국총판계약을 완료하고 AV케이블 및 주변기기를 23일 국내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PUREAV 브랜드는 인터커넥터 제품 업계의 오랜 리더인 BELKIN이 간편하고 우수한 성능을 목표로 세계수준의 산업 디자이너 및 엔지니어를 투입하여 개발하고 홈시어터 마켓에 런칭하는 AV케이블 및 주변기기 제품군이다.

PUREAV 실버시리즈는 가격을 얼마든지 기꺼이 지불하는 오디오,비디오 애호가를 위한 고품질 솔루션으로 디지털방송에 최적화된 DVI,HDMI케이블과 컴포넌트 케이블 및 하이파이용 코엑시얼 케이블등의 인터커넥터 20여종이 제품으로 출시된다.

블루시리즈는 고품질소재를 사용하여 오디오와 비디오 시스템의 성능을 향상시킴으로써 AV컴포넌트의 성능을 최대한 끌어올리는것을 추구하며, 컴포넌트 케이블, RGB케이블, DVI,HDMI케이블등의 30여 모델이 출시된다.

PUREAV케이블은 전 제품 모두 무산소동 도체(OFC)를 채택하여 높은 전도성과 신호의 왜곡을 낮추는데 주안점을 두었으며 다중 차폐 기술로 전자기 및 고주파 간섭을 방지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BELKIN 코퍼레이션은 1983년 창업이래 2002년에는 4억6천만달러의 매출을 달성하는등 19년간 급성장을 이룬 컨슈머일렉트로닉스 분야의 접속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미국 캘리포니아에 소재하고 있으며, 유럽,오세아니아,아시아 각국에 진출하여 다양한 제품군을 공급하고 있다.

HD코리아의 김재열실장은 "국내 AV케이블시장은 2004년부터 본격적으로 형성되어 현재 다수의 해외브랜드가 진출하였으나 고가의 하이엔드 케이블위주로 일반 AV애호가들의 접근이 쉽지 않은것이 현실이며, 이번 PUREAV 시리즈는 홈시어터 구성에 필수적인 케이블의 대중화에 기여할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벨킨의 PUREAV 케이블은 홈시어터 전문샵과 온라인 쇼핑몰등을 통해서 시장에 선보이며 1만원에서 10만원대까지 다양한 가격으로 시판된다.

BELKIN에 대하여
탑브랜드 마켓리더가 되기까지의 꾸준히 실력과 신뢰를 쌓아 성장하여온 벨킨사의 처음시작은 1983년 미 캘리포니아 Hawthorne 에 한명의 직원과 함께 물류회사를 운영하면서 비롯되었습니다. 미국내에서 벨킨은 단기간내에 빠른 성장을 한 업체로 대표되며 Inc. 매거진의 "미국내 빠른 성장 500대 기업 리스트"에 두번이나 오르는 명예도 차지했습니다. 2003년에는 5년 연속 이너씨티 TOP10 리스트에 선정된 업체로 선정, Inc. 매거진의 명예전당에도 오르기도 했으며, 1999년에는 로스앤젤레스 비즈니스 저널에서 소개된 "1년간 가장 빨리 성장한 업체리스트"에도 소개가 되었습니다. 벨킨은 현재 수천종류의 각종 케이블을 비롯하여 네트워킹 솔루션, KVM, 블루투스 및 PDA주변기기 그리고 iPOD용 악세서리등폭넓은 분야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20년이상 각종 연결솔루션 제품을 생산해온 BELKIN은 사용자가 보유한 모든 오디오/비디오 장치의 성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게 하는데 최대의 목표를 두고 있습니다.

HD코리아에 대하여
HD코리아는 영상,오디오솔루션 전문업체로써 각종 AV케이블을 비롯하여 AV가전 및 주변기기를 기획,유통,수입,제조하고 있습니다. 특히 자체 온라인 쇼핑몰인 오디오앤케이블은 AV케이블 판매에서 국내에서 가장 인지도 및 판매량이 높은 독보적인 위치를 점하고 있으며 2004년 9월 미국 BELKIN사와 한국 총판계약을 체결하여 고품격 AV연결솔루션인 PUREAV시리즈를 포함한 홈시어터 제품군을 국내에 선보이게 됩니다.



- 내려받기 #1 : 45853.jpg (322.6 KB), 70



Copyright 1999-2019